실학성세 4.0!

지역가치창출, 학생중심 특성화ㆍ교육 혁신대학

  • 청주대소개
  • 학교소개
  • CJU 홍보관
  • 청주대뉴스

청주대뉴스

대표-청주대소개-학교소개-청주대홍보관-청주대뉴스 상세보기 - , 제목, 내용, 파일, 작성자등의 정보를 제공합니다.
제목 청주대 출신 연광철 대통령 취임식 애국가

 

[ 청주대 출신 연광철 대통령 취임식 애국가 ]

지방대·동양 출신 편견 깬 인물로 새 정부 출범 의미·시대정신 맞아


지난해 11월 모교인 청주대학교를 찾아 기념촬영을 하고 있는 연광철 성악가.
청주대학교를 졸업한 세계 최고의 베이스연광철(57) 성악가가 10일 오전 국회 앞마당에서 열린 윤석열 대통령 취임식에서 애국가를 불러 눈길을 끌었다.

 

연광철은 이날 20대 대통령 취임식에서 다문화 어린이들로 이뤄진 레인보우 합창단과 애국가를 불렀다.

 

연광철은 한국에서는 비서울대·지방대 출신이며, 세계에서는 동양인이라는 편견을 깬 인물로, 새 정부 출범의 의미와 시대정신을 담고 있어 애국가 제창자로 결정된 것으로 알려졌다.

 

청주대 재학시절부터 단연 두각을 나타냈던 그는 단돈 700달러를 갖고 1990년 불가리아 소피아음대로 유학을 떠났고 1992년엔 베를린 국립음대에 입학했다. 졸업 후 1994년 베를린 슈타츠오퍼국립오페라단에 입단하며 성악가로서의 전기를 맞게 됐다.

 

연광철은 어려운 환경에서 동양인이라는 편견을 깨고 뉴욕 메트로폴리탄 오페라, 빈 국립 오페라, 파리 국립오페라, 뮌헨 바이에른 국립오페라, 밀라노 라스칼라, 런던 코벤트 가든 등 오페라 가수들의 꿈의 무대에 일상적으로 초청받는 세계 최고의 베이스이다.

 

2018년에는 독일어권 성악가 최고 영예인 캄머쟁어’(궁정가수) 호칭을 베를린 국립오페라극장으로부터 받기도 했다.

 

사진설명 : 지난해 11월 모교인 청주대학교를 찾아 기념촬영을 하고 있는 연광철 성악가.

파일
작성자 관리자

콘텐츠 만족도 조사

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대하여 어느 정도 만족하셨습니까?

만족도 조사 폼

담당자 정보

  • 최종수정일